핫이슈

7억원 빼돌려 사용한 유치원 원장 울면서 사과

G 보인다보여 0 49 2019.12.12 12:10


적발된 비리만 13가지, 2년간 부정 사용액수만 6억 8천만원

정부지원금으로 루이비통 명품 가방, 노래방, 미용실, 백화점 등 1,032회에 약 5천만원 사용

본인의 아파트 관리비, 벤츠를 포함한 외제차 3대 유지비, 숙박업소, 술집, 성인용품점에서 7천만원

월급을 한달에 두번씩 받거나 부당하게 챙긴 수당 2년간 4억원

자신의 두 아들을 낙하산으로 채용하고 월급 외 추가로 수당을 지급하여

대학교 등록금과 연기학원 수강료 등으로 사용

 

적발된 뒤 작년 7월 원장에서 파면당했으나, 원장을 공석으로 두며

사실상 1년 넘게 본인이 지속적으로 운영함

 

이후 학부모들이 항의하며 유치원을 찾자

미리 준비한 119 구급차에 실신했다며 도망치듯 실려감

비리 공범인 두 아들과 학부모들 앞에서 눈물의 사과

 

해당 원장은 파면당한 상태에서도 작년 유치원총연합회 집회에서

"사립 유치원은 개인 자산이고 자율성과 독립성이 보장돼야 한다" 고 주장한 바 있다.    

7억원 빼돌려 사용한 유치원 원장 울면서 사과


Comments

Category
삭제요청시 메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. [email protected]

bb1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